광고
광고
로고

대구시, 경북대학교병원과 필수의료 진료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대구의료원 의료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한 첫 걸음

김무욱 기자 | 기사입력 2022/07/28 [16:14]

대구시, 경북대학교병원과 필수의료 진료체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대구의료원 의료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한 첫 걸음

김무욱 기자 | 입력 : 2022/07/28 [16:14]


[미디어타임즈=김무욱 기자] 대구시는 29일 오후 2시산격청사에서 경북대학교병원과 대구의료원 필수의료 진료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민선8기 공약 ‘혁신·행복 대구’의 중점 추진과제인 ‘대구의료원의 혁신적 기능 개선’을 위한 방안 중 하나로, 우수 의료진의 안정적 공급체계 마련을 위해서이다.

대구시와 경북대학교병원은 업무협약을 통해 ▲대구의료원 필수의료 진료체계 구축을 위한 협력, ▲대구의료원 운영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대구시 권역-지역책임의료기관 공공의료 연계체계 강화 등의 분야에 있어 더욱 긴밀한 상호 협력관계를 유지할 것을 확인했다.

경북대학교병원은 이번 업무협약 후 올해 하반기부터 필수진료과 공공임상교수 등 파견을 계획 중이며, 현재 36명인 대구의료원 전문의를 2026년 60명 이상이 될 때까지 확대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대구시는 의사 인력 확보와 관련한 인건비를 지원함으로써 우수한 의료진 확보는 경북대학교 병원이, 관련한 재정적 투자는 대구시가 지원하는 협업 형태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특히, 대구지역의 권역책임의료기관인 경북대학교병원과 지역책임의료기관인 대구의료원의 공공의료 연계체계 강화 부분에 있어서도 응급, 감염, 뇌졸중 퇴원환자 연계 등의 각 사업 분야별 긴밀한 연계체계를 만들어감으로써 공공의료강화를 위한 대구형 거버넌스 모델의 선제적 구축 계기를 마련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대구의료원의 우수 의료진 안정적 공급을 위한 기점을 마련함으로써, 권역-지역책임의료기관 간 연계체계 강화로 대구의료원이 역량 있는 공공병원으로 변화되는 성공적인 모델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