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묵호노인종합복지관, 치매안심센터와 함께하는 ' 치매파트너 '교육 실시

2023. 11. 16.(목) 14시

김서하 기자 | 기사입력 2023/11/16 [16:15]

묵호노인종합복지관, 치매안심센터와 함께하는 ' 치매파트너 '교육 실시

2023. 11. 16.(목) 14시

김서하 기자 | 입력 : 2023/11/16 [16:15]


[미디어타임즈=김서하 기자] 묵호노인종합복지관(관장 염규성)은 11월 16일 치매안심센터(센터장 최식순)와 함께하는 2023년‘치매파트너’교육을 실시했다.

치매란, 여러 원인에 의해서 뇌에 손상으로 기억력과 함께 여러 인지 기능의 장애가 생겨 예전 수준만큼의 일상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태​를 의미하는데 치매는 조기 발견으로 치매중증화로 가는 이행시기를 10년~15년 으로 늦출 수 있다고 보고하고 있다.

중앙치매센터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2021년 기준으로 65세 이상인구 중 10.33%가 추정치매환자로 87만 6096명으로 나타났으며 최근 5년간 (2017~2021) 매년 4.5만명씩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러한 현실에 묵호노인종합복지관(관장 염규성)은 치매관련 정보제공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치매전문기관인 동해시치매안심센터(센터장 최식순)와 연계하여 치매 조기발견 및 예방, 치매 악화지연을 돕고 치매환자와 가족의 고통을 덜어 주고자 치매파트너 양성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치매파트너 교육 참가어르신은“치매는 누구에게나 올 수 있어 두렵다.”며“교육을 통해 치매에 대해 잘 알게 됐고 가족과 주변인들에게 치매파트너 역할을 하며 돕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묵호노인종합복지관 전혜숙 사회복지사는“이러한 교육으로 치매친화적 사회만들기에 동참하며 어르신 분들의 치매예방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