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박선하 경북도의원, 경북도 장애인복지 증진위해 열정적 행정사무감사 펼쳐

장애인일자리 산재 발생 감소 대책, 장애친화 산부인과 운영 철저

배수남 기자 | 기사입력 2023/11/16 [16:54]

박선하 경북도의원, 경북도 장애인복지 증진위해 열정적 행정사무감사 펼쳐

장애인일자리 산재 발생 감소 대책, 장애친화 산부인과 운영 철저

배수남 기자 | 입력 : 2023/11/16 [16:54]


[미디어타임즈=배수남 기자]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박선하 부위원장(비례, 국민의힘)은 지난 15일 복지건강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산재’와 ‘장애친화 산부인과 운영’관련 문제점을 제기하고 대안 마련을 주문했다.

박선하 부위원장은 구미차병원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장애친화 산부인과’로 승인받아 시설과 장비를 갖추고 오는 12월부터 개소해 운영하는데, 운영 전 시설과 장비, 인력 등을 점검해서 장애인도 마음 놓고 아이 낳아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장애친화 산부인과 운영 준비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 부위원장은 여성장애인은 장애와 여성이라는 이중고를 겪고 있지만 경북에서 자녀의 출산부터 양육・돌봄・교육까지 지원책을 폭넓게 마련해 불편 없이 자녀를 낳고 기를 수 있도록 집행부에 철저한 점검과 여성장애인이 불편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박 부위원장은 최근 5년간 전국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산재 발생 건수는 총 92건으로, 2018년 4건에서 2021년 38건으로 9배 이상 늘어났으며, 장애인일자리 참여자가 늘어나는 만큼 산재 발생률이 높아질 가능성이 있으니 경북도의 산재 유형과 발생 양태 등을 조사해 장애인 산재 정보를 수집하고, 장애인 맞춤 안전예방 교육 시행을 주문했다.

박선하 부위원장은 지난해 9월, 여성장애인 지원을 위한 '경상북도 여성장애인 임신ㆍ출산ㆍ양육 지원 조례'와 올해 4월과 9월 장애인 일자리 확대를 위한 '경상북도 장애예술인 문화예술 활동 지원 조례안'과 '장애인 드론 교육훈련 지원 조례'를 발의하는 등 경북도 장애인복지 증진에 앞장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