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해양경찰청, 해양 연안사고 구명조끼 착용률 14%...? 당신의 생명을 위해 구명조끼를 착용하세요!

공공기관, 기업, 해·수산계 등과 함께 안전문화 안착을 위해 대대적 전개

신훈종 기자 | 기사입력 2024/07/03 [18:07]

해양경찰청, 해양 연안사고 구명조끼 착용률 14%...? 당신의 생명을 위해 구명조끼를 착용하세요!

공공기관, 기업, 해·수산계 등과 함께 안전문화 안착을 위해 대대적 전개

신훈종 기자 | 입력 : 2024/07/03 [18:07]


[미디어타임즈=신훈종 기자] 해양경찰청은 7월부터 여름철 물놀이 성수기를 맞아 ‘구명조끼 착용 생활화’ 캠페인을 통해 국민안전을 위한 적극행정을 전국적으로 시행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은 안전벨트 착용률 83% 대비 미비한 14%의 구명조끼 착용률을 높이기 위해 국민 일상에 자연스럽게 인식하고 실천될 수 있도록 마트, 은행, 교육기관 등 공공장소 출입구에 구명조끼 스티커를 부착하여 의미를 전달한다.

특히 구명조끼 스티커는 ‘바다에선 구명조끼! 채워주면 안전해요!’의 의미와 함께 자동출입문이 닫히면서 구명조끼 벨트를 손으로 채우는 듯한 이미지를 연상시켜 시인성을 향상시켰다.

우선 해양경찰청과 전국 소속기관에 비롯하여, 국민들이 생활을 위해 많이 방문하는 대형마트 3사(롯데마트, 이마트, 홈플러스)와 수협중앙회‧은행, 공제보험본부, 여객선터미널, 교육기관, 지방관공서 등 300여 개 기관이 참여했고, 점차 다양한 기업과 기관들에 캠페인을 확장해 나아갈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마트와 홈플러스 무빙워크 유휴공간, 물놀이 용품 판매대 등에 포스터를 부착하고 편의점 브랜드(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전국 매장 계산대(POS) 화면에 ‘구명조끼 착용’ 포스터를 송출하는 등 다양한 방식의 협업 캠페인도 전개되고 있다.

해양경찰청에 따르면 ’23년 연안사고* 분석결과 발생건수는 651건이고 사망·실종자는 120명으로, 연안에서 사고를 당한 국민 1,008명 중 구명조끼를 착용했던 인원은 139명으로 14%에 불과하다며, 구명조끼 착용 시 구조 확률이 높았을 것이라 분석했다.

김종욱 해양경찰청장은 “여름철 국민들의 해양활동이 급증하는 가운데 개인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구명조끼 착용이 절실하다” 며, “구명조끼 착용 생활화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국민들의 안전한 여름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