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오이지 나눔’으로 이웃에 온기 나눔

이옥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1:51]

인천중구자원봉사센터, ‘오이지 나눔’으로 이웃에 온기 나눔

이옥수 기자 | 입력 : 2024/07/04 [11:51]


[미디어타임즈=이옥수 기자] 인천광역시중구자원봉사센터는 지난 3일 지역사회 소외이웃을 위한 동(洞) 자원봉사센터 특색사업으로 ‘오이지 나눔 활동’을 진행했다.

무더운 여름철 소외이웃들의 건강한 한 끼를 위해 마련된 이번 나눔 활동에는‘동 자원봉사센터 상담가’와 ‘사나래봉사단’,‘민들레 봉사단’ 등 5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해했다.

이들은 약 4,000개의 오이지를 직접 담가 14일 동안 숙성시켜 관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했다.

오이지 담그기에 사용한 천일염 200kg은 인천시설공단 영종공원사업단에서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 돌봄 활동을 위해 협력해 더욱 눈길을 끌었다.

이번 나눔에 주축이 된 동 자원봉사센터 상담가는 중구센터 소속의 자원봉사단체로 ‘우리 지역의 문제는 자원봉사자의 힘으로’라는 슬로건을 걸고 2008년부터 활동해왔다.

특히 복지 사각지대 속 취약계층 발굴 및 자원봉사활동 홍보를 위해 여러 방면에서 꾸준히 활동하며 주변에 귀감이 되고 있다.

활동에 참여한 사나래봉사단 이준혁 봉사자는 “어르신들이 조금이라도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돕고자 정성껏 오이지를 만들었다. 무척 더웠지만, 함께 모여 사랑을 나누는 봉사자들이 있었기에 매우 즐거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중구센터 배동수 센터장은 “더운 날씨에도 힘든 내색 없이 즐겁게 활동에 임한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하다”라며 “어르신들이 정성이 가득 담긴 오이지와 함께 무더운 여름철을 건강하게 극복하길 바란다. 센터는 앞으로도 무더위 취약계층들을 더욱 세심히 살피고 지원하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