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강화군노인문화센터, 경로식당 정상운영 준비 착착

지난 6월 경로식당 시설물 안전점검 등 식당 환경 정비 마무리

이옥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2:31]

강화군노인문화센터, 경로식당 정상운영 준비 착착

지난 6월 경로식당 시설물 안전점검 등 식당 환경 정비 마무리

이옥수 기자 | 입력 : 2024/07/04 [12:31]


[미디어타임즈=이옥수 기자] 강화군이 길상면에 위치한 강화군 노인문화센터 내 경로식당을 곧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강화군 노인문화센터는 2019년 개관한 남부지역 노인복지관으로서 불은면, 길상면, 화도면, 양도면 어르신들의 여가 복지 서비스 및 일자리 제공을 통해 어르신 삶의 질 향상을 맡고 있는 노인여가 복지시설이다.

이곳에는 체력단련실, 경로식당, 실버카페 등이 있으며 지하에는 지역주민을 위한 수영장도 운영하고 있어 많은 어르신들의 건강 증진과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특히, 이 센터 내에 있는 경로식당은 그간 코로나19로 인하여 운영하지 못하고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행복한 공동 밥상”이라는 소규모 공동조리 지원사업만을 운영하여 왔으나,

약 300명의 회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대부분의 어르신들이 경로식당 정상 운영을 희망하고 있어 군은 모든 회원들이 이용할 수 있는 경로식당 운영을 준비 중에 있다.

이에 군은 신속한 운영 재개를 위해 영양사(조리사) 인건비를 확보하여 인력 채용을 준비 중에 있으며, 지난 6월 경로식당 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하여 식당 환경 정비도 마무리 단계에 있다.

군 관계자는 “인력 채용, 식자재 납품업체 선정 등이 끝나는 대로 경로식당을 운영할 예정이며, 강화군 노인문화센터가 남부지역 어르신들의 복지 향상의 보금자리가 되도록 다방면으로 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