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서초구, 2024년 '서리풀 건축학교' 운영

오는 14일까지 건축가를 꿈꾸는 지역 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서리풀 건축학교 참가자 모집

김다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2:52]

서초구, 2024년 '서리풀 건축학교' 운영

오는 14일까지 건축가를 꿈꾸는 지역 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서리풀 건축학교 참가자 모집

김다솜 기자 | 입력 : 2024/07/04 [12:52]


[미디어타임즈=김다솜 기자] 건축가를 꿈꾸는 학생, 평소 건축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현장에서 ‘건축’에 대해 실무적으로 체험해 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서초구에서 열렸다.

서울 서초구가 오는 14일까지 미래 건축가를 꿈꾸는 지역 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서리풀 건축학교’에 참가할 학생들을 모집한다.

서초구 건축사회의 재능기부로 이뤄지는 ‘서리풀 건축학교’는 건축에 대한 관심을 확대시키고, 진로 선택에 고민이 많은 청소년들에게 직업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시작된 프로그램이다. 특히 올해는 서리풀 건축학교 수료 시 학교생활기록부의 창의적 체험활동(진로활동 또는 자율활동)에 활동 내용이 기록되기에 더욱 의미 있는 활동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건축학교는 8월 매주 토요일 오후 1시 ~ 5시까지 총 4회 4개의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며, 누구나 쉽고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했다.

1회차 수업에서는 건축사 직업소개 및 ‘내가 살고 싶은 집’에 대하여 소통하는 시간을 가진다. 2회차에서는 컨셉 스케치 작업을 해보고 우수 건축물을 답사하면서 건축설계와 관련된 생각을 함께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3회차에서는 건축사와 함께 평면도, 입면도 등 도면을 그려보고 Mass 모형 만들기를 통해 건축사 체험을 해볼 수 있다. 마지막 4회차 수업에서는 그간 작업했던 결과물을 PIN-UP 형식으로 진행하며 작품에 대한 소감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참가자는 선착순으로 50명을 모집할 예정이며, 수강료는 무료이다. 참가를 원하는 학생은 7월 14일까지 서초구청 홈페이지에 게재된 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기타 프로그램 및 관련 문의 사항은 서초구청 건축과 건축관리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건축에 관심이 많은 학생들을 위해 우수 건축물을 탐방하고, 실제 건축사 업무도 체험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이번 서리풀 건축학교가 학생들의 진로 선택에도 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