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4(수)

차세대 글로벌 청년 스타트업 간담회

미국 '포브스' 선정 '30세 이하 아시아 글로벌 리더 21명 참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14 1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미디어타임즈] 차세대 글로벌 청년 스타트업 간담회가 오늘, 서울 나라키움 청년창업허브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미국 '포브스'의 ‘30세 이하 아시아 글로벌 리더’에 선정되어 세계에서 인정받은 스타트업 리더 21명이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간담회에 참석해 위기를 기회로 삼아 글로벌 리더로 성장하고 있는 청년 스타트업 기업인들을 만나 격려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대통령은 참석한 스타트업들을 일일이 소개 한 뒤, "혁신창업 현장에서 자랑스러운 청년 스타트업 리더들을 만나게 되어 기쁘다"고 인사했다.

이어 대통령은 "코로나19를 극복해 가는 과정에서 벤처스타트업의 활약이 눈부셨다"며 "코로나 맵, 마스크 맵으로 실시간 정보 제공을 해 주었고, 신속 진단키트 개발로 전세계에 K-방역을 알렸다"고 밝혔다.

또한, "정부는 출범 초부터 혁신창업 국가를 핵심 국정과제로 삼았다"며 규제샌드박스와 규제자유특구 도입 등을 예로 들어 설명했다. 대통령은 "그러던 중 코로나 경제 위기를 맞이했다"며 "혁신적 아이디어가 사업화되어 세계무대에 우뚝 설 수 있도록 정부가 끝까지 힘이 되겠다"고 말했다.

특히, 대통령은 글로벌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해 융자, 보증, 시장 개척을 패키지로 지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정부는 "비대면 디지털 분야 신산업을 우리가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한국판 뉴딜을 과감히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데이터, 5G, AI 등 디지털 인프라 구축, 비대면 산업 육성, SOC 디지털화의 3대 영역의 추진 방안을 곧 국민들께 보고 드리겠다"고 약속했다.

이후 참석기업 우수사례 발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의 혁신 벤처·스타트업 전략 발표, 참석자 간담회 등이 진행됐다.

우수사례 발표는 에듀테크 분야 대표기업인 '매스프레소' 이종흔 대표, 이용재 대표가 맡았다. 매스프레소는 수학문제를 사진으로 업로드하면 AI 기술을 통해 풀이 검색을 제공하는 앱을 운영하고 있다. 이종흔 대표는 "기술과 데이터를 활용해서 이 플랫폼 안에서만큼은 누구나 최고 수준의 교육을 받을 수 있게끔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진 간담회에서는 혁신 벤처·스타트업이 중심이 되어 디지털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정책적 제안과 현장의 애로사항들이 자유롭게 논의됐다.

차세대 글로벌 청년 스타트업 간담회

태그

전체댓글 0

  • 914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차세대 글로벌 청년 스타트업 간담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