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26(월)

구리시 편, ‘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시즌2’ 유튜브 방송

‘구리사랑카드’ 소비 시연 위해 구리역 인근에서 수천명 시청자들 호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06 11: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미디어타임즈]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경기도가 도내 31개 시·군을 돌며 경기지역화폐 사용 시연을 하는‘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시즌 2'가 지난 5일 구리시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시사평론가 이동형과 개그맨 강성범, 아나운서 박지희가 함께한 이번 구리시 편 유튜브 실시간 방송은 구리시에서 사용하는 경기지역화폐인‘구리사랑카드’소비 시연을 위해 이날 구리역 인근에서 수천명의 시청자들이 함께했다.

‘구리사랑카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리시에서 발행하고 지역내에서 사용하는 대안화폐이다. 백화점, 대형마트 SSM 등 직영 프랜차이즈 및 유흥 사행업소는 사용이 제한되며 연 매출 10억 이하인 소상공인 점포에서만 사용 가능하다.

이날 구리사랑카드로 캔들 구매, 식당에서 식사비 등을 결제, 진행한 이들은 오늘 하루 “구리사랑카드로 행복한 하루를 보냈다”며 “소비자에게는 인센티브를, 가맹점주에게는 카드수수료 절감 혜택을 주는 고마운 구리사랑카드 사용을 활성화하여 지역경제를 살리자”고 전했다.

수천여 명의 많은 시청자들이 함께한 실시간 스트리밍 방송의 댓글 반응도 뜨거웠다. 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시즌2 방송을 실시간으로 함께한 시청자들은 이번 구리시 편에서 ‘지역을 살리는 경기지역화폐를 계속 충전해서 사용해야겠다’, ‘지역화폐 사용이 소비자 뿐 아니라 가맹점주에게도 혜택이 주어진다고 하니 사용을 활발히 해야겠다’는 등의 반응을 이어갔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지난달 28일 한 언론사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지역내 체감경기가 나빠지고 있는 상황에 우려를 표하며 시민들께서 성숙한 공동체 의식을 발휘해 주고, 지역상권의 주요 소비계층이 돼 달라. 그 첫걸음이 지역화폐인 구리사랑카드 사용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구리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금까지 발행한 구리사랑카드 규모는 1백 6십억 6천8백만원에 달한다. 특히 지난 5월 18일부터 7월 31일까지 구리사랑카드로 전 시민에게 1인당 9만원씩 지급한 구리시 재난기본소득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골목경제에 큰 보탬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구리시에서는 앞으로도 지역경제를 살리고 소비자와 소상공인이 상생하는 구리사랑카드 사용을 활성화 할 수 있는 다양한 시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076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리시 편, ‘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시즌2’ 유튜브 방송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