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0(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16 12: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제갈성렬 감독과 김민선 선수, 이강석 코치
김민선 선수 1000m 경기
의정부시청 직장운동경기부 빙상팀이 스피드스케이팅 국내대회에서 또 대회신기록을 세우며 빙상 메카 의정부시의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3월 11일부터 12일까지 양일간 태릉 국제스케이팅장에서 열린 제56회 빙상인 추모 전국남녀 스피드스케이팅 대회에서 의정부시청 소속 차민규 선수는 남자일반부 500m 경기에서 35초 13, 김민선 선수는 여자일반부 1000m에서 1분 19초 07라는 대회신기록을 세우며 쾌속 금빛 질주 본능을 펼쳤다.

의정부시청 빙상 스피드스케이팅팀은 차민규 선수가 남자일반부 1000m에서 1위를 하며 대회 2관왕(1인 최대 2종목 출전 가능)을 해 스피드스케이팅 정상의 자리에 올랐다. 또한 김민선 선수는 여자일반부 500m에서 결승 2위, 문현웅 선수가 남자일반부 3000m를 3위를 수상하며 총 금메달 3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획득했다.

얼음 위에서 의정부시를 빛낸 이들은 코로나19 사태가 호전되면, 앞으로 열릴 제24회 베이징 동계올림픽(2022년 2월 예정)에서 활약하게 될 날이 기대되는 유망주들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아이스링크장의 특성상 추운 환경을 극복하며 훈련하고 고생해 끝내 좋은 성적을 거둔 의정부시청 빙상 스피드스케이팅팀에게 축하와 격려를 보낸다”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697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정부시청 빙상팀, 전국남녀 스피트스케이팅 연속 대회신기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