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 마이클 키튼X잭 니콜슨의 '배트맨', 12월 13일 재개봉 확정!

극장마다 색다른 이벤트로 관람 욕구 UP!

이옥수 기자 | 기사입력 2023/12/11 [18:06]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 마이클 키튼X잭 니콜슨의 '배트맨', 12월 13일 재개봉 확정!

극장마다 색다른 이벤트로 관람 욕구 UP!

이옥수 기자 | 입력 : 2023/12/11 [18:06]


[미디어타임즈=이옥수 기자]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이 12월 13일부터 '배트맨'의 재개봉을 확정하고, 극장별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해 영화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호아킨 피닉스의 ' 조커'부터 '다크 나이트' 재개봉으로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던 것에 이어 ‘배트맨’ 시리즈의 원조 실사 영화라 볼 수 있는 '배트맨'의 재개봉은 영화 팬들에게 남다른 의미를 안길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극장을 찾는 관객들을 위한 다채로운 현장 이벤트도 진행하여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12월 13일부터 만나볼 수 있는 영화 '배트맨' 은 개봉 당시 신드롬을 일으키며 DC 코믹스 캐릭터인 ‘배트맨’ 실사 영화 시리즈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 작품이다.

고담시를 지키는 ‘배트맨’과 악당 ‘조커’의 피할 수 없는 대결을 그린 영화는 국내에도 두터운 팬층을 거느리고 있는 팀 버튼 감독이 연출을 맡아 그만의 독특한 색채와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연스럽게 녹여내 많은 극찬을 받았다.

특히 ‘배트맨’이 영웅으로서 겪는 고뇌를 진중하게 그려내며 슈퍼 히어로 장르에 색다른 깊이를 더한 '배트맨'은 원작을 뛰어넘는 강렬한 연기를 선보인 마이클 키튼의 ‘원조 배트맨’의 위엄을 관객들에게 각인시킬 것이다.

또한 엄청난 사랑을 받아온 ‘조커’ 캐릭터를 익살스럽고 여유롭지만 강력한 카리스마를 내뿜는 악당으로 그려낸 전설적인 명배우 잭 니콜슨의 열연까지 스크린에서 즐길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한편, 전국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씨네Q에서 '배트맨'의 개봉과 함께 12월 13일부터 진행되는 현장 이벤트가 영화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벤트는 매표소에 당일 영화 관람 티켓을 인증한 관객에게 선착순으로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는 각기 다른 스페셜 포스터를, 씨네Q는 스페셜 포스터와 스페셜 티켓을 증정한다.

각 극장별로 서로 다른 비주얼을 느낄 수 있는 굿즈는 영화의 매력을 더욱 풍부하게 담아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각 극장의 공식 홈페이지 및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워너브러더스 100주년 특별전’이 준비한 마이클 키튼과 잭 니콜슨의 강렬한 연기를 확인할 수 있는 '배트맨' 은 12월 13일부터 전국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