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성남시 정자교 인도 일부 붕괴사고로 사상자 발생

신정식 기자 | 기사입력 2023/04/05 [14:51]

성남시 정자교 인도 일부 붕괴사고로 사상자 발생

신정식 기자 | 입력 : 2023/04/05 [14:51]

[미디어타임즈=신정식 기자]  성남시 분당구의 정자교 인도 일부가 붕괴하면서, 지나가던 보행자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오전 9시 45분께 분당구 정자동에서 탄천을 가로지르는 교각인 정자교의 난간 보행로가 무너진 것으로 알려져 있고,  40대 여성 1명이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으나 숨졌고, 20대 남성이 허리 등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자교의 통행을 막고 사고 현장에 대한 수습과 사고원인을 조사하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편 정자교는 분당신도시 조성과 함께 지난 1993년 건설된 왕복 6차로의 교각으로 총 길이는 108미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